제목 [경상일보] 임대사업 통해 노후 대비하는 3040 젊은 투자자…상가 분양시장에 발길 몰린다

본문

 

임대사업 통해 노후 대비하는 3040 젊은 투자자…상가 분양시장에 발길 몰린다

 

 

 

b152ca88b385ee6bd4d182f15fac10cc_1548386442_3306.png

 

 

 

그간 오피스텔 및 상가 투자는 은퇴세대에게 큰 사랑을 받아왔다. 매월 안정적인 임대 수익을 얻을 수 있어 안정적인 노후를 누릴 수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최근 젊은 투자자들이 수익형부동산 시장의 주요 구매계층으로 급부상 중이다. 40대는 물론 30대 등 젊은 계층들의 계약이 빠르게 늘고 있다. 통계청과미래에셋은퇴연구소 자료에 따르면, 30대 가구주의 22.6%가 오피스텔이나 상가 등에 투자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회적 분위기도 이와 같은 현상을 이끌고 있다. 과거 임대사업은 은퇴세대에 해당되는 투자자들의 몫이었다. 하지만 퇴직 시기가 점점 빨라지고 있고, 수명은 길어져 은퇴 이후의 삶을 걱정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이에 노후에 대비해 임대사업을 일찍 시작하는 젊은층이 급증, 수익형 부동산에 대한 관심이 뜨거운 상황이다. 

 

실제 인천 송도에서 분양을 완료한 ‘센트럴파크 Ⅱ 상업시설’은전체 계약자 중40대 계약자 비율이44%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이어 50대가 29%, 30대가 21%, 60대와 70대가 각각 4%, 2%로 나타났다. 앞서 분양된 ‘센원몰’도 마찬가지. 전체 계약자 중 40대와 30대가 각각 31%, 17%로 높은 비율을 나타냈다. 

 

상가 투자로 고정수익과 시세 차익을 누리려는 3040세대는 점점 많아지고 있다. 은행권의 저금리 기조가 지속되고 있고, 투자처의 감소하고 있어 3040세대의 상가 투자 열기는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대출 등으로 자금마련이 쉬워진 것도 이러한 분위기를 더한다. 

 

한국감정원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1월부터 11월까지 서울과 수도권(경기, 인천)에서 거래된 상업업무용 부동산은 총 22만 1,708건이다. 2017년 동기간의 21만 7,369건보다 4,339건 늘어난 수치다. 

 

업계 관계자는 “30대는 본격적으로 소득이 발생하는 시기로, 재테크를 목적으로 부동산에 공격적인 투자를 하는 성향이 짙어지고 있다”며“저금리 기조가 지속되면서 시중에 유동자금이 풍부해져 이와 같은 분위기는 올해에도 꾸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런 가운데 신규로 분양되는 상업시설에 대한 수요도 상당하다. 수천만원에서수억원에 달하는 권리금 부담이 없고, 초기 자금 부담이 적은 것이 신규 분양되는 상업시설의 장점이다. 뿐만 아니라 주택시장 대비 규제가 적어 젊은 투자자들의 관심이 크다. 

 

‘퀸즈파크 옥길’ 역시 젊은 투자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문영종합개발이경기 부천시 옥길지구 상업용지 f4-1~5블록에 분양 중인 이 상업시설은 연면적 7만5411.28㎡, 지하 5층~지상 10층 규모로 건립되는 복합상가다. 상가 내에는 키테넌트 점포인 영화관(CGV)과 대형 사우나, 대형 마트 등의 입점이 확정됐다. 

 

탄탄한 배후수요도 퀸즈파크 옥길의 장점이다. 주상복합 세대와 공동주택, 단독주택 등 고정 주거 수요만 2만 6천여명이다. 차량으로 5분거리에 1호선 역곡역, 7호선 온수역이 있고, 여의도 25분, 목동.가산 디지털단지 20분 거리에 위치해 접근성도 우수하다. 근거리에 서울 외곽 고속도로, 제2경인고속도로가 있어 서울을 비롯해 서해안 일대로의 접근도 편리하다. 

 

서울 강남구 역삼동 645번지에 시티건설이 공급하는 ‘시티프라디움 더 강남’도 눈길을 끈다. 아파트, 오피스텔, 상가를 동시 분양한다. 아파트 전용면적 59~70㎡ 106가구, 오피스텔 전용면적 22~53㎡ 45실, 상가 10실로 구성되며, 서울지하철 9호선 언주역과선정릉역이 인근에 있는 더블역세권 단지로 호평 된다. 2호선 역삼역 및 선릉역도 도보 이용이 가능하다. 

 

GS건설이 분양 중인 광명역파크자이 단지 내 상가 ‘자이스트릿’도 인기다. 지하1층~지상2층 총 87실 규모로, KTX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 수원광명간고속도로, 제2경인연결고속도로이 인접해 교통이 편리한 것이 장점으로 손꼽힌다. 

 

대우건설은 경기 부천시 원미구 중동 ‘신중동역랜드마크푸르지오시티’ 상업시설 분양에 나선다. 신중동역랜드마크푸르지오시티는 오피스텔과 섹션오피스, 상업시설 등이 결합된 주거복합타워다. 지하 7층~지상 최고 49층 규모로 건립 예정이며, 상업시설은 지하 1층~지상 5층에 들어선다. 상가 인근에 중흥마을을 비롯, 약 5만가구가 거주 중이며 부천테크노파크(약 860개 기업)와도 가까워 배후수요가 상당히 풍부하다.    

 

 

 

관련 기사

경상일보 https://bit.ly/2DwuaWP

㈜문영종합개발  대표 : 박문영  주소 : 경기도 광명시 오리로 986(광명3동 158-189) 솔목타워 10F, 11F
등록번호 : 140-81-11712  온라인 광고대행 : 오픈유어아이즈커뮤니케이션즈
77777799999999933355555
COPYRIGHT (C) 문영종합개발. All Rights Reserved